연변대학 예과반 80% 조선족으로

0 634

연변대학 예과반 80% 조선족으로

연변일보 2018-06-25 1

 

 

대학입시 성적이 23일 오후에 발표된 이후 수험생 및 가족과 교원들은 요즘 28일까지 이어지는 지원선택에 몰두하고 있다.

 

전국 각지의 대학교들에서 저마끔 학생모집정책을 제시하며 지원선택을 환영하는 가운데 우리 민족의 최고학부인 연변대학에서도 올해의 학생모집 계획과 정책을 공식사이트와 여러 매체들에 공개했다.

 

연변대학은 올해 길림성에서 2942명(그중 본과 2715명)을 모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선어, 응용 한국어(전문대학) 학과는 조선족이 아닌 한어수험생을 모집하고 한어문학과는 조선족 수험생을 모집하며 중국소수민족언어문학, 영어(령기점) 학과는 조선어수험생을, 한어문학학과는 한어수험생을 모집한다. 길림성, 흑룡강성, 료녕성의 민족과 시험 언어에 대한 요구는 각 성에서 공개한 학생모집계획에 명시되여 있고 기타 성급 지역은 민족요구가 없다.

 

소수민족 예과반은 소수민족 수험생을 대상으로 모집하는데 80%를 조선족으로, 20%를 기타 소수민족으로 모집한다. 예과반을 지원한 수험생만 모집하고 지원조절 수험생은 모집하지 않는다.

 

올해 연변대학은 71개 학과에서 학생을 모집, 그중 25개 학과는 11개 류형으로 모집하고 입학후 1년이 지난 다음 다시 분류하기로 한다.

 

 

김일복 기자

 

 

연변대학 소수민족예과반이란?

소수민족학생인재양성을 목적으로 소수민족학생이 점수가 미달해도 먼저 예과반에 입학하는방식으로 본과를 다닐수 있는 제도.   

번호 제목 날짜 조회
899 기업과 사회단체가 함께 만든 첫 민간 최고 교육상—‘설봉교사상’ 09.07 156
898 ‘계향장학금’ 설립식 및 제1회 장학금시상식 심조1중서 08.22 163
897 인천송도초 중국 다롄시 조선족학교와 ‘자매결연’ 08.17 178
896 녕파시민들 연변빈곤학생 128명에 사랑의 손길을.. 08.09 170
895 조선족 중학생들의 꿈, 북경에서 키우다 - 제8회 “희망의 꿈나무 키우기” 프로젝트 08.01 220
894 곽철남 사장 밀산조중에 장려금 전달 - 모교에 따뜻한 사랑으로 보답 07.25 192
893 장춘조중, 한국 공주대학과 손잡고 교육발전 추진 07.13 642
892 백산방대그룹 백산시조선족학교를 방문 07.12 627
열람중 연변대학 예과반 80% 조선족으로 06.25 635
890 료양시조선족학교 한족 유치원생 모집 한창 06.12 143
889 길림지역 올해 대학입시 조선족수험생 총 203명 06.11 141
888 올해 연변주 대학입시 응시생 8514명 05.30 151
887 둥관시조선족 한글학교를 찾아서 05.08 218
886 상해조선족주말학교 새학기수업 시작 03.26 297
885 도쿄 조선족 주말학교, 떠돌이 생활 마감…한국학교에 새 둥지 03.19 357
884 연변조선족청소년교육연구회 <명문대 선배님들과의 와글와글 이야기>모임 가져 02.27 360
883 단 한명의 학생이 남더라도 - 룡정시 개산툰진제1학교 최홍화 교장 01.22 403
882 한국 공주대 '중국 조선족학교 교사 초청연수' 환영식 01.12 365
881 상해조선족주말학교 한국어말하기 대회 개최 01.05 372
880 옌타이한글학교 학예회 및 성탄음악회 진행 01.02 3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