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 사회단체가 함께 만든 첫 민간 최고 교육상—‘설봉교사상’

0 281

 

기업과 사회단체가 함께 만든 첫 민간 최고 교육상—‘설봉교사상’

편집/기자: [ 신정자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8-08-31 16:50:23 ] 

534ecf694da9a781ab8ec13e70382cd1_1536306
길림성조선족경제과학기술진흥총회 오장권 회장 

최우수상 관리상 우수상 3개 상을 설치, 매년 1차씩 동북 3성에서 시상

“백년대계는 교육이 근본이요, 교육대계는 교사가 근본”이다.

우리 길림성조선족경제과학기술진흥총회는 습근평 새시대 중국특색 사회주의 교육사상을 관철하고 우리 민족의 우수한 전통과 미덕을 고양하고저, 더우기는 교육업적이 뛰여난 우리의 우수한 교사들을 격려하여 더 많고 훌륭한 민족 인재를 육성함으로써 민족교육사업의 왕성한 발전을 추진하려는 목적으로‘설봉교사상'을 설립하게 되였다.

올해 년초, 우리 총회는 우수한 민족기업가인 통화청산그룹 리청산 리사장의 제안에 의해 기업 단독 협찬과 사단조직과의 협력 형식으로 민족교육 인사 고 리설봉선생의 이름으로 명명된‘설봉교사상'을 설립했다.

‘설봉교사상'은 동북지역 조선족중학교를 상대로, 일선 교사들을 주요 대상으로 최우수상, 관리상, 우수상 등 3개 상을 설치하여 매년 동북 3성 지역에서 한번씩 시상하게 된다.

‘설봉교사상’활동의 건전한 출발과 지속적인 전개를 위해 총회와 협찬기업 구성원을 주체로 조직위원회를 구성하였으며 정부의 장려 관련 규정을 참조로 기업행위와 사회각도를 고려하고 교육전문가와 매체의 의견을 수렴하여 〈장려방법〉을 제정하였으며 그에 상응한 〈선정방법과 원칙〉,〈선정조건과 표준〉등을 명확히 함으로써‘설봉교사상'의 순조로운 출발의 기반을 마련하였다.

534ecf694da9a781ab8ec13e70382cd1_1536306
통화청산그룹 리청산 리사장(오른쪽)과 함께 리금단 교원(가운데)에게‘설봉교사상 최우수교사상'을 시상하는 길림성조선족경제과학기술진흥총회 오장권회장(왼쪽) 

이번‘설봉교사상'출범 및 시상식은 민족교육을 주목하고 관심하는 기업과 사회단체가 협력하여 공동주최하는 행사로서 순전히 사회적인 행위임을 다시 한번 명백히 천명하는바이다.

우리의 초심은 교원을 존경하고 교육을 중시하는 우리 민족의 훌륭한 전통과 미덕을 기리기 위함이며 우리의 소망은 교사를 격려함으로써 교육의 질을 높이고 민족교육 발전에 도움을 주려는 거이다.이 점은 의심할바 없다.

필경 새로운 시도이기에 실시방법과 규칙 등에 미흡한 점이 없지 않아 있을 수도 있기에 향후 부단한 실천을 통해 보다 더 검증될 필요가 있다고 본다. 향후 사회적 표창 규범을 보완하기 위하여 정부 관련 부문과 교육전문가, 언론사 등 관련 인사들의 많은 지도를 부탁드리는바이다.

동시에 장춘시조선족중학교 전체 교직원들의 충분한 리해와 지지를 요청하는바이다.

문화는 민족의 뿌리이고 교육은 나라의 근본이다. 한 가정이나 민족의 흥성, 한 나라의 부상도 모두 교육의 발전을 떠 날 수 없다.

또한 교육은 교육자만의 독특한 특허가 아니다. 사회에도 한몫 있다. 사회는 교육을 관심하고 교육에 참여할 권리와 의무가 있다. 단지 간접적인 책임과 직접적인 책임간의 구별이 있을 뿐이다.

이제 열흘이면 제34회 교사절을 맞이하게 된다. 우리는 오늘 이 시상식을‘교사절’헌례로 올리고저 한다. 민족교육의 진흥을 위해 묵묵히 헌신하는 일선 교사들에게 경의를 드리며 명절을 미리 축원하는바이다.

/글 사진: 신정자, 유경봉 기자 

번호 제목 날짜 조회
905 연변의 20명 소학생 상익그룹 장학금 획득 4일전 37
904 한국에서 전교생 대다수가 조선족인 이 학교 11.30 188
903 료녕성한마음애심기금회 후원활동 심양서 11.17 210
902 중국 해림시 조선족실험소학교 학생들, 홍성군 방문 10.30 286
901 연변부용장학회 11년째 조선족 학생들에 장학금 10.16 250
900 장백현조선족실험소학교 100세 생일 맞았다 09.26 302
열람중 기업과 사회단체가 함께 만든 첫 민간 최고 교육상—‘설봉교사상’ 09.07 282
898 ‘계향장학금’ 설립식 및 제1회 장학금시상식 심조1중서 08.22 341
897 인천송도초 중국 다롄시 조선족학교와 ‘자매결연’ 08.17 368
896 녕파시민들 연변빈곤학생 128명에 사랑의 손길을.. 08.09 323
895 조선족 중학생들의 꿈, 북경에서 키우다 - 제8회 “희망의 꿈나무 키우기” 프로젝트 08.01 314
894 곽철남 사장 밀산조중에 장려금 전달 - 모교에 따뜻한 사랑으로 보답 07.25 277
893 장춘조중, 한국 공주대학과 손잡고 교육발전 추진 07.13 741
892 백산방대그룹 백산시조선족학교를 방문 07.12 714
891 연변대학 예과반 80% 조선족으로 06.25 707
890 료양시조선족학교 한족 유치원생 모집 한창 06.12 226
889 길림지역 올해 대학입시 조선족수험생 총 203명 06.11 221
888 올해 연변주 대학입시 응시생 8514명 05.30 233
887 둥관시조선족 한글학교를 찾아서 05.08 325
886 상해조선족주말학교 새학기수업 시작 03.26 3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