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족 동포 자녀들 한국 내왕 급증

페이지 정보

조회 1,429회 작성일 2013-01-05 12:12

본문

조선족 동포 자녀들 한국 내왕 급증
http://hljxinwen.dbw.cn   2013-01-04 
 
 

  장기체류 목적 자격증 취득 붐

  (흑룡강신문=하얼빈) 지난해 재외동포비자(F-4)를 취득한 조선족 동포들이 크게 늘면서 이들이 초청한 2세들의 한국 내왕도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합뉴스가 3일 보도했다.

  부모의 초청에 따라 단기방문(C-3) 비자로 들어오는 조선족 2세들이 최근 크게 늘고 있으며 이들은 F-4 비자를 받는데 필요한 국가공인 자격증을 따기 위해 학원가로 몰리고 있다.

  이에 따라 정보처리 등 컴퓨터 분야와 미용, 조경, 요리 등 각종 국가공인 시험에 대비한 강좌를 개설한 학원가는 자격증을 따려는 조선족 2세들로 붐비고 있다.

  특히 미용 분야는 매달 시험을 치를 수 있고 상대적으로 자격증을 따기가 수월해 남녀를 불문한 자격증 취득에 열을 올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구로구 대림동의 미용학원에 다니는 50대 조선족 여성은 "최근에는 젊은이들까지 몰려들면서 경쟁이 이만저만이 아니다"라며 "우선 자격증부터 따고 보자는 심리가 팽배해 있다"고 전했다.

  조선족단체 관계자는 이에 대해 "지난해 한국 정부가 국가기술 자격증 취득자에게 F-4비자를 발급해 주겠다고 밝히면서 방문취업비자(H-2) 소지자들이 학원가로 이미 몰렸고 이제 다시 2세들이 가세한 형국"이라며 "2세들에게는 H-2 단계를 거치지 않고 F-4를 받을 수 있는 호기가 온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지난해 1∼11월 기간 C-3 입국자 수는 193만2천634명으로 1년 전 같은 기간 입국자 수 120만6천662명에 비해 72만5천972명(60.2%)이나 늘어났다.

  2011년 말 C-2(단기상용) 비자가 C-3비자로 통합된 것을 감안해 C-2와 C-3 입국자 수를 합해도 지난해 1∼11월 기간에 입국한 C-3 입국자는 1년 전 같은 기간에 비해 55만1천115명(39.9%)이나 많다.

  또 지난해 11월말 현재 C-3 비자 체류자는 11만5천876명으로 1년 전 체류자 6만4천181명에 비하면 무려 80.5%(5만1천695명)나 많았다.

  한국정부는 지난해 4월부터 한국 내 이공계 전문학사 학위 소지자와 한국 내외 4년제 대학 이상 졸업자 및 한국 내 공인 국가기술자격증 소지자들에게 F-4비자를 발급해주고 있다.

  F-4비자는 3년 주기로 무기한 반복갱신이 가능하고 자영업을 할 수 있으며 자녀를 초청할 수 있다.




Total 894건 11 페이지
数据新闻 목록
번호 제목 조회 날짜
694
조회 1608회 작성일 2013-03-22
1608 2013-03-22
693
조회 1756회 작성일 2013-03-22
1756 2013-03-22
692
조회 3822회 작성일 2013-03-13
3822 2013-03-13
691
조회 1560회 작성일 2013-03-08
1560 2013-03-08
690
조회 1959회 작성일 2013-03-03
1959 2013-03-03
689
조회 1540회 작성일 2013-02-27
1540 2013-02-27
688
조회 1891회 작성일 2013-02-13
1891 2013-02-13
687
조회 1582회 작성일 2013-02-13
1582 2013-02-13
686
조회 1563회 작성일 2013-01-30
1563 2013-01-30
685
조회 2482회 작성일 2013-01-29
2482 2013-01-29
684
조회 1570회 작성일 2013-01-28
1570 2013-01-28
683
조회 1483회 작성일 2013-01-26
1483 2013-01-26
682
조회 1457회 작성일 2013-01-26
1457 2013-01-26
681
조회 2031회 작성일 2013-01-24
2031 2013-01-24
680
조회 1622회 작성일 2013-01-24
1622 2013-01-24
679
조회 1577회 작성일 2013-01-24
1577 2013-01-24
678
조회 1514회 작성일 2013-01-17
1514 2013-01-17
677
조회 2044회 작성일 2013-01-16
2044 2013-01-16
676
조회 1618회 작성일 2013-01-14
1618 2013-01-14
675
조회 1607회 작성일 2013-01-14
1607 2013-01-14
게시물 검색

카테고리

카테고리
 时事新闻
 敎育新闻
数据新闻
 人物新闻
 关联新闻
 发展探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