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춘서 러시아어붐 인다

페이지 정보

조회 1,904회 작성일 2013-05-21 18:16

본문

훈춘서 러시아어붐 인다
http://hljxinwen.dbw.cn   2013-05-21 11:23:40
 
 

  국제화창구도시다운 독특한 풍경

  (흑룡강신문=하얼빈)“드라스치” (안녕하세요), “커러쒸워이”(이쁘네요), “에따 쓰꼬까?”(이거 얼마예요?) “따스워따냐”(안녕히)…

  훈춘시 상가를 돌다보면 귀에 자주 들려오는 러시아어 대화에 발걸음을 멈추고 돌아보면 업주가 매대물건을 고르고있는 러시아인과 능숙하게 대화를 나누며 가격을 흥정하는 모습을 볼수 있다. 그 모습을 신기해하는 기자에 비해 당지 사람들은 눈길 한번 주지 않고 무심코 지나친다. 훈춘시 시민들한테는 이미 너무나도 익숙해진 풍경이기때문이다.

  훈춘시제1유치원근처에서 한국음식을 전문판매하고있는 김씨는 이날도 러시아어로 한국음식을 사러 온 3명의 러시아 고객을 접대하고는 “예전에 모스크바에 가 장사를 한적이 있는데 그때 배운 언어가 지금 이렇게 유용하게 쓰일줄 몰랐다. 덕분에 단골손님도 몇명 생겨 오가면서 우스개도 주고받는다”고 자랑했다.


자료사진

        동반관광으로 훈춘시를 처음 찾았다는 모로스와 베얼부스카는 한어를 몰라 관광길에 나서기를 꺼려 했는데 훈춘시에 온적이 있는 친구가 “한어를 몰라도 된다. 그곳에 가면 상인들이 모두 러시아어를 할줄 알기에 걱정할 필요가 없다”고 해서 왔다면서 “과연 듣던대로였습니다. 손시늉까지 더해가면서 의사소통을 원만히 했습니다. 이미 옷과 주방용품을 여러개 샀습니다”라고 만족스러워했다.

  러시아 모 려행사의 가이드인 쿠더리야스(26세)는 “요즘 훈춘시의 업주들이 대부분 러시아어를 구사할수 있기에 일일이 따라다니며 번역해줄 필요가 없어 부담을 덜었고 관광객들도 더 편안한 마음으로 쇼핑을 즐기고 물건도 더 많이 산다.”, “길거리, 상가, 택시, 음식점 등 곳곳에서 손쉽게 접할수 있는 러시아 문자와 언어로 인해 관광객들은 훈춘시에 와 대형상가뿐만아니라 본지 사람들만 다닌다는 골목맛집, 조그마한 가게도 찾아간다”고 소개했다.

  훈춘시 상가의 간판들에는 러시아 문자가 눈에 뜨인다. 훈춘시당위 선전부 신문선전과 우과장은 다음과 같이 소개했다. “초기에 일부 상가에서 경쟁력을 높이려고 간판에 러시아 문자를 적어넣은것을 시작으로 다른 상가들도 하나, 둘 모방하면서 훈춘시거리에 러시아 문자로 된 간판이 점차 많이 나타났다. 2010년부터 정부에서 러시아 문자로 된 간판관리에 개입하기 시작, 상가간판에 조,중,러 세가지 문자를 병용할수 있는 정책을 내와 현재 세가지 문자의 간판은 훈춘시의 독특한 풍경으로 자리매김하게 되였다.”

  해당 부문의 지난 3월까지의 통계에 따르면 훈춘시를 찾은 러시아인은 2만 4500여명이며 그들중 대부분은 관광과 쇼핑을 목적으로 하고있는것으로 나타났다. 그외 아예 훈춘시에 상주하는 러시아인들도 점차 많아지고있기에 훈춘시길거리에서 러시아인을 심심찮게 만날수 있으며 상가업주뿐만아니라 훈춘사람이라면 누구나 “스바시바”(감사하다) “하라쏘”(좋다) 등과 같은 러시아어 한두마디는 할수 있는 정도이다. 훈춘시를 국제화창구도시로 건설하려는 노력하에 일어난 훈춘시 시민들의 자발적인 러시아어붐으로 더 많은 러시아인들이 훈춘시를 찾고 있다.

       래원: 연변일보

Total 894건 10 페이지
数据新闻 목록
번호 제목 조회 날짜
714
조회 1469회 작성일 2013-09-28
1469 2013-09-28
713
조회 1428회 작성일 2013-09-26
1428 2013-09-26
712
조회 1366회 작성일 2013-09-11
1366 2013-09-11
711
조회 1418회 작성일 2013-09-04
1418 2013-09-04
710
조회 1407회 작성일 2013-08-28
1407 2013-08-28
709
조회 1822회 작성일 2013-08-01
1822 2013-08-01
708
조회 1615회 작성일 2013-07-06
1615 2013-07-06
707
조회 1737회 작성일 2013-07-06
1737 2013-07-06
706
조회 1442회 작성일 2013-07-04
1442 2013-07-04
열람중
조회 1905회 작성일 2013-05-21
1905 2013-05-21
704
조회 1680회 작성일 2013-05-14
1680 2013-05-14
703
조회 1881회 작성일 2013-04-24
1881 2013-04-24
702
조회 1598회 작성일 2013-04-19
1598 2013-04-19
701
조회 1587회 작성일 2013-04-18
1587 2013-04-18
700
조회 1664회 작성일 2013-04-17
1664 2013-04-17
699
조회 1453회 작성일 2013-04-14
1453 2013-04-14
698
조회 1511회 작성일 2013-04-09
1511 2013-04-09
697
조회 1512회 작성일 2013-04-09
1512 2013-04-09
696
조회 2987회 작성일 2013-04-08
2987 2013-04-08
695
조회 1628회 작성일 2013-04-05
1628 2013-04-05
게시물 검색

카테고리

카테고리
 时事新闻
 敎育新闻
数据新闻
 人物新闻
 关联新闻
 发展探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