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00여명이 희생됐던 ‘간도일본총령사관’

페이지 정보

조회 560회 작성일 2018-11-22 16:18

본문

4000여명이 희생됐던 ‘간도일본총령사관’

현재 2기 개조공사 진행

2018-11-22 

 

 

간도일본총령사관은 ‘룡정시정부’로 우리에게 익숙하다. 2015년초까지만 해도 룡정시인민정부 사무공간으로 사용됐으니 그럴만도 하다. 이런 간도일본총령사관이 관광지로 대중들에게 개방된 건 불과 몇년 안되는 일이다.

 

 

5b77bc42-d38a-4620-b360-f0014f9b748c.jpg 

간도일본총령사관 외관.

 

룡정시 길승거리 동단 북쪽, 현재의 룡정시당위 울안에 위치해있는 간도일본총령사관은 부지면적이 5만 7751.94평방메터, 건축면적이 3835평방메터에 달하며 본관외 당시의 총령사관 직원 주택으로 사용됐던 20여채의 단층집이 있다. 대중들에게 개방된 본관은 지상 3층(가운데는 5층), 지하 1층으로 구성되며 벽돌 외벽은 베이지색의 타일을 붙이고 철지붕은 록색 페인트칠이 특색이다.

 

간도일본총령사관은 1909년 11월 2일 개관했지만 그 본관이 1911년 5월과 1922년 11월에 발생한 화재로 복구 불가할 정도로 훼손됐다. 그 후 일본은 20여만엔을 투입해 3년간 총령사관을 재건했는데 1926년에 제반 공사가 완공됐다. 간도일본총령사관은 일본 외무대신이 직접 관리했으며 그 관할범위가 연길, 화룡, 훈춘, 왕청과 당시 봉천성에 속했던 안도 5개 현을 아우렀다.

 

f0606d25-bca8-444f-9769-73d54cada6c9.jpg 

밀랍상으로 재현된 지하감옥.

 

간도총령사관은 단순한 사무실이 아니다. 일본은 본관 지하에 감방과 고문실을 두고 혁명자와 무고한 백성들을 잔인무도하게 심문했다. 1909년 11월부터 1937년 12월까지 간도일본총령사관 및 그 소속 령사분관에서는 항일투사, 무고한 백성 2만여명을 체포, 살해했고 간도일본총령사관 지하 고문실에서만 4000여명이 희생됐다.

 

간도일본총령사관 본관은 1940년에는 룡정개척의학원으로, 1945년 9월부터는 동북군정대학 길림분교 의학원으로 사용되고 1952년부터 2015년초까지 룡정시인민정부 사무지점으로 활용됐으며 1983년, 길림성 정부로부터 성급 중점문물보호단위로 확정돼 보호가 강화됐다.

 

룡정시정부에서도 간도일본총령사관의 력사적 가치를 살리기 위해 힘을 기울여왔다. 2002년 4만여원을 투입해 ‘간도일본총령사관-일제 중국 침략 죄증 전시회’를 조직했고 그 토대에서 2009년에는 17만원을 투입해 총령사관 지하실 원모습을 복구해 일본총령사관이 28년간 연변에서 저지른 죄행을 생동하게 드러내보였다.

 

5a8645cf-e1ea-4c4d-8da6-005779a8aa51.jpg 

사진 전람관.

 

중국의 반파쑈전쟁 승리 70돐을 기념하고 애국주의교양기지의 기능을 충분히 발휘시키기 위해 2015년 룡정시정부는 400만원을 투입해 일본총령사관 본관, 지하감옥 등 시설을 복구, 수선하고 영상 음성 시설, 사진 전시, 밀랍인물상, 전자도서, 모니터링 설비, 가이드 설비, 조명 설비 등 봉사시설 및 부속시설을 설치한 후 대중들에게 개방했다. 2015년 간도일본총령사관은 국가 2급 풍경구로 선정됐다. 20일 룡정시당위 선전부에 따르면 간도일본총령사관은 현재 2기 개조공사중이며 12월말에 완공될 예정이다. 20만원이 투입되는 2기 공사에는 항일전쟁 시리즈 사진 전시구역이 증설된다. 이로 말미암아 간도일본총령사관이 래년에 새로운 모습으로 대중들에게 개방될 전망이다.

 

황련화 기자

Total 888건 1 페이지
数据新闻 목록
번호 제목 조회 날짜
888
조회 112회 작성일 2019-09-20
112 2019-09-20
887
조회 135회 작성일 2019-08-12
135 2019-08-12
886
조회 173회 작성일 2019-08-06
173 2019-08-06
885
조회 237회 작성일 2019-06-27
237 2019-06-27
884
조회 890회 작성일 2019-05-24
890 2019-05-24
883
조회 265회 작성일 2019-05-13
265 2019-05-13
882
조회 877회 작성일 2019-01-17
877 2019-01-17
881
조회 2167회 작성일 2019-01-10
2167 2019-01-10
880
조회 848회 작성일 2018-12-25
848 2018-12-25
879
조회 758회 작성일 2018-12-04
758 2018-12-04
878
조회 576회 작성일 2018-11-23
576 2018-11-23
열람중
조회 561회 작성일 2018-11-22
561 2018-11-22
876
조회 650회 작성일 2018-11-14
650 2018-11-14
875
조회 510회 작성일 2018-11-08
510 2018-11-08
874
조회 843회 작성일 2018-11-07
843 2018-11-07
873
조회 480회 작성일 2018-11-01
480 2018-11-01
872
조회 994회 작성일 2018-10-24
994 2018-10-24
871
조회 602회 작성일 2018-10-18
602 2018-10-18
870
조회 1225회 작성일 2018-10-17
1225 2018-10-17
869
조회 687회 작성일 2018-09-18
687 2018-09-18
게시물 검색

카테고리

카테고리
 时事新闻
 敎育新闻
数据新闻
 人物新闻
 关联新闻
 发展探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