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조선족무형문화유산총서 및 디스크 발행의식' 연길서

0 147

 

'중국조선족무형문화유산총서 및 디스크 발행의식' 연길서
//hljxinwen.dbw.cn  2019-05-27 14:42:52

  (흑룡강신문=하얼빈) 류설화 기자= 일전 연변문화예술연구중심에서는 ‘중국조선족무형문화유산총서 및 디스크 발행의식’을 거행했다.

 

00300155798_866ac9c6.jpg

 

  원 연변문화예술연구중심 주임인 리임원은 “2007년 ‘중국조선족 풍속’을 시작으로 중국조선족무형문화유산 종목들에 대해 체계적이고 리론적으로 결합된 도서들을 육속 출판하기 시작했는데 지난해말까지 ‘중국조선족 농악무’, ‘중국조선족 아리랑’, ‘중국조선족 추석’, ‘중국조선족 전통복식’ 등 국가급 무형문화유산 종목 17가지를 전부 책으로 출판, 완성하게 되였다”라고 밝히면서 총서 집필에 동원된 학자와 전문가는 무려 40여명, 글자수는 500여만자에 달한다고 전했다.

 

00300155799_9ee3d6dd.jpg

 

00300155801_9e0b92a2.jpg

 

  알아본데 의하면 그중 ‘중국조선족 농악무’는 이미 민족출판사(북경)로부터 중문으로 번역, 출판되였으며 ‘중국조선족 추석’, ‘중국조선족 전통복식’ 등 저서들도 번역이 완수, 출판에 교부되였는바 올해안으로 료녕민족출판사로부터 육속 중문으로 출판발행하게 될 예정이라고 한다.

 

00300155800_bd39d2df.jpg

 

  ‘중국조선족전통 민속놀이’, ‘중국조선족 추석’, ‘중국조선족 전통음식’ 등의 저자인 민속학자 박용일은 “리임원주임의 인솔이 있었기에 후세에 소중한 기록을 남기는데 동참할 수 있었다. 우리의 문화유산들은 국가급 17개, 길림성급 77개, 주급 80여개를 자랑하는데 이는 조선족들의 자랑일뿐만아니라 인류의 자산이다. 더욱 많은 사람들이 우리의 문화를 연구하는데에 도움되기를 바란다”라며 소감을 전했고 ‘중국조선족 전통주택’, ‘중국조선족 전통공예’, ‘중국조선족 전통복식’의 저자인 한광운은 “박물관 공작자로서 본 총서의 집필을 함께 하게 되였는데 이는 문화유산에 대한 학습, 보호, 전승의 과정이였다. 현재 중문번역작업이 진행되는가운데 우리 문화가 더 많은 이들에게 전파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00300155802_41dc6c9d.jpg

 

00300155803_e4236392.jpg

 

  한편 중국조선족은 조선반도에서 이주해온 160여년의 력사적행정 속에서 자체의 독특하고 풍부하며 다채로운 무형문화유산을 창조하고 이룩해놨을 뿐만아니라 오늘날까지 그 문화의 얼과 넋을 잃지 않고 갈고 닦으면서 중화민족의 문화대화원에 자체의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현재까지 중국조선족은 민간음악, 민간무용, 전통미술, 민속, 전통체육과 유희, 교예 그리고 조선족설창문예, 전통기예, 민간문학, 전통의약 등 방면에서 수집정리 된 9대 류형의 무형문화유산종목이 무려 200여개를 웃돌고있다. 그중 국가급이 17개 종목, 길림성과 흑룡강성 료녕성의 성급 종목만도 90여개나 되며 특히 중국조선족농악무는 세계유네스코 무형문화유산 대표종목으로 등재되였는바 중국에서 무용종목 중 유일하게 입선된 무형문화유산종목이기도 하다.

  우리의 것들이 점차 잊혀져가고 있는 현상황에서 장장 11년에 거친 본 총서의 출판은 소중한 기록물을 남김과 동시에 향후 우리 문화 연구와 전승에 귀중한 재부로 될 전망이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685 조선족전통술제조기술 되살리는 길림장백에 한족사장 2일전 8
684 일본조선족 제1회 차세대교류회 오사카서 성대히 열려 8일전 27
683 한마음연합총회 가을 운동회 서울서 열려 09.30 44
682 전일본중국조선족련합회 정식 출범 09.12 72
681 코디온축구클럽 오상에 축구기지 세운다 09.09 83
680 속옷만 입고 “난 신이야” 외친 중국 동포, 집에 27억원 상당 마약 08.27 104
679 9월 2일부터 조선족 한국체류 정책 변경한다 08.22 315
678 조선족 ‘흑사파’ 보이스피싱 일당 잡혔다 08.07 141
677 조선족미혼청년 만남행사 길림시서 개최 예정 07.31 134
676 삼하조선족경제인들 북대하 조선족소학교 방문 07.30 262
675 자그마한 탁구공으로 중국 조선족탁구동호인들 한데 뭉쳤다 07.25 182
674 제27회 해림시소수민족 전통체육대회 개최 07.22 205
673 경기도교육청, ‘동북3성 조선족학교 교사 상담연수’ 실시 07.16 118
672 국내에 부는 ‘마라’ 열풍, 중국 동포의 新 ‘코리안 드림’ 06.22 199
671 중앙민족대학 부속중학교 올해 길림성서 소수민족 초중졸업생 18명 모집 06.19 197
670 북경애심녀성네트워크 설립 12주년 및 북경애심녀성문화원 설립 8주년 기념 경축대회 북경서 개최 06.18 208
669 필로폰 유통 중국 동포 구속…1만 3천 명 동시 투약분 06.13 150
668 인천세관, 북한 물품 밀반입한 조선족 등 적발 06.12 137
667 [대련시조선족민속문화예술절] 규모에 한번, 전문성에 두번 놀라다 06.11 166
666 경기도-중국 지린성 연수단, 농산업 협력 방안 모색 06.10 1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