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00회! 조선족 민속장기 고수들 연길서 격돌!

페이지 정보

조회 258회 작성일 2019-05-29 21:07

본문

 

           제100회! 조선족 민속장기 고수들 연길서 격돌!
인터넷료녕신문 发布时间:2019-05-29 

5월 25일부터 26일까지 “100회조선족장기고수전이 연변직업기술학원에서 개최되였다.

 

 

 

조선족장기고수전은 조선족 전통장기 최고 기사들이 자웅을 겨루는 무대로 지난 2010년부터 8년간 이어오면서 이번에 제100회를 맞이하였다.

 

 

 

 

중국조선족장기련합회 회장단 류상룡 회장은 개회사에서 “오늘 대회는 민족전통장기 100번째 대회로서 연변, 나아가 전국 조선족장기 발전에 리정표로 되는 의미깊은 대회”라며 “본 대회가 민족전통장기 발전과 영향력을 확대강화시켜 세계화 수준으로 발전시켜 나갈수 있는 또 하나의 도약대로 되길 바란다.”고 기대했다.

 

대회 주관단위인 연변3부락장기구락부 김호철 회장은 “대회가 전국 조선족장기애호가들의 교류와 화합을 증진하고 조선족장기발전을 업그레이드하는 성회로 되리라 믿는다.”고 대회의 취지를 밝혔다.

 

 

이날 개막식 행사에서는 특별히 조선족장기고수전이 100회까지 오면서 로고와 기여를 아끼지 않은 유공인사들에게 감사패와 특별공로상을 수상하였다.

 

 

 

 

 

 

또 장기대회에 참가한 장기애호가들의 장끼자랑과 전업 예술인들의 공연으로 개막식을 전통문화의 향연으로 단장하였다.

 

 

 

 

 

 

 

 

이번 대회는 160명 선수 외에 대회측의 요청으로 연변지체장애인협회 장애인 선수 20여명도 참가해 대회의 의미를 더했다.

 

 

 

이틀동안의 치렬한 경기를 통해 리근(연길시 신흥)이 우승을 따내고 오정수(룡정시)가 준우승을리세민(연길시 북대) 3등을 하였다.

 

 

 

4등부터 8등까지는 박승환(연길시 하남), 방철학(심양시), 김철(연길시 하남), 방장철(룡정시), 황진호(연길시 하남등이 차지했다.

 

 

 

지체장애인소조에서는 오춘식(왕청)이 우승을 하고 황광석(룡정)과 김춘곡(훈춘)이 공동 준우승을, 김상철(연길)과 최길룡(연길), 차명식(훈춘)이 공동 3등을 하였다.

 

이번 대회는 연변직업기술학원과 전국조선족장기련합회 회장단 및 연변조선족장기협회에서 주최하고 연변3부락조선족장기구락부에서 주관하였으며 연변과학기술대학 AMP총동문회연변지체장애인협회연변카음카커피(卡饮咖咖啡)에서 협조하였다김룡호 기자

 

 

Total 689건 1 페이지
关联新闻 목록
번호 제목 조회 날짜
689
조회 3회 작성일 2019-12-09
3 2019-12-09
688
조회 13회 작성일 2019-12-02
13 2019-12-02
687
조회 22회 작성일 2019-11-29
22 2019-11-29
686
조회 17회 작성일 2019-11-28
17 2019-11-28
685
조회 23회 작성일 2019-11-25
23 2019-11-25
684
조회 24회 작성일 2019-11-20
24 2019-11-20
683
조회 24회 작성일 2019-11-20
24 2019-11-20
682
조회 26회 작성일 2019-11-20
26 2019-11-20
681
조회 23회 작성일 2019-11-18
23 2019-11-18
680
조회 37회 작성일 2019-11-15
37 2019-11-15
679
조회 40회 작성일 2019-10-14
40 2019-10-14
678
조회 66회 작성일 2019-10-08
66 2019-10-08
677
조회 69회 작성일 2019-09-30
69 2019-09-30
676
조회 92회 작성일 2019-09-12
92 2019-09-12
675
조회 115회 작성일 2019-09-09
115 2019-09-09
674
조회 121회 작성일 2019-08-27
121 2019-08-27
673
조회 345회 작성일 2019-08-22
345 2019-08-22
672
조회 162회 작성일 2019-08-07
162 2019-08-07
671
조회 147회 작성일 2019-07-31
147 2019-07-31
670
조회 276회 작성일 2019-07-30
276 2019-07-30
게시물 검색

카테고리

카테고리
 时事新闻
 敎育新闻
 数据新闻
 人物新闻
关联新闻
 发展探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