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춘시 조선족 음력설 맞이 문예공연 합동무대로 장식

페이지 정보

조회 171회 작성일 2020-01-16 17:38

본문

편집/기자: [ 김정함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20-01-16 15:50:08 ] 클릭: [ ]

--처음으로 대외 예술단체를 초청해 합계 100여명 배우진이 함께 하는 합동공연을 펼쳐

1월 15일 오후, 장춘시 조선족 음력설 맞이 문예공연이 장춘시조선족군예술관극장에서 합동무대로 화려하게 펼쳐지면서 또 하나의 짙은 민족예술의 향연을 관중들에게 선물했다.

90fba600ac761f8a4ad605.JPG

본 공연의 사회를 맡은 김철, 김소령.

공연에 앞서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 남춘화 관장의 축사가 있었다. 이어 장춘시 여러 조선족 단위와 단체들의 축복의 인사 영상이 방영되였다.

90fba600ac761f8a5b0a25.JPG

축사를 올리는 남춘화 관장

이번 공연은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 배우들과 산하 무용팀, 장춘시조선족녀성협회예술팀 외에도 특별히 연변조선족전통음악연구회, 연변대중음악협회, 연변가무단의 이름 있는 조선족 가수들과 민족기악 무형문화유산 전승인 등을 요청해 수준급의 화려한 합동공연의 무대를 펼친 데서 특히 관중들의 열띤 호응을 받았다.

90fba600ac761f8a489103.JPG

공연의 서막을 연 사물놀이 무대 〈비약〉의 한 장면.

〈꿈을 찾아: 경전과 전승〉, 〈꿈을 쫓아: 연찬과 전달〉, 〈꿈을 구축: 홰불과 전파〉등 세 편장으로 나뉘여 진행된 공연은 종목마다 짙은 민족 특색과 함께 기교 높은 원색적인 예술의 진수를 장춘 관중들에게 선물하면서 무대 우와 아래가 함께 어우러지는 흥겨운 화합의 장을 만들어갔다.

90fba600ac761f8a4c3f06.JPG

90fba600ac761f8a4c5708.JPG

90fba600ac761f8a4c4a07.JPG

노래에 이어 귀맛을 사로잡은 연변조선족전통음악연구회의 목관4중주.

공연에서는 또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의 2019년 제11회 전국소수민족전통체육경기대회에서 표현종목 1등상을 수상한 무용작품 〈즐거운 윷놀이>와 2등상 무용작품 〈장백의 북 정취>가 선을 보이면서 대단원을 장식하기도 했다.

90fba600ac761f8a4c840a.JPG

〈즐거운 윷놀이〉의 한 장면.

90fba600ac761f8a4c6409.JPG

〈장백의 북 정취〉의 한 장면.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 남춘화 관장에 따르면 본 공연을 위해 예술관에서는 10월부터 정성껏 조직하고 기획을 거듭했다. 처음으로 대외 예술단체를 초청해 합계 100여명 배우진이 함께하는 합동공연을 펼침과 동시에 본 예술관 수상작품도 관중들에게 선물함으로써 공연종목의 품질을 한차원 업그레이드시키기에 이른 것이다.

90fba600ac761f8a4cf60d.JPG

90fba600ac761f8a4d010e.JPG

90fba600ac761f8a52c11b.JPG

90fba600ac761f8a4d4312.JPG

연변대중음악협회의 다양한 공연 종목들.

90fba600ac761f8a4d3711.JPG

박수를 폭발시킨 연변가문단 안룡철의 장새납 독주.

90fba600ac761f8a4d5213.JPG

흥겨운〈타령〉으로 관중들 어깨춤을 불러낸 연변조선족전통음악연구회 녀성 4중창.

90fba600ac761f8a4ca20b.JPG

연변조선족전통음악연구회 타악팀의 흥에 겨운 사물놀이.

90fba600ac761f8a4d7314.JPG

연변대중음악협회 회장인 구련옥 가수의 구성진 독창 무대.

다년간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에서는 민족단결 융합을 추동하고 군중문화사업을 번영시키는 앞장에서 시종일관 민족 문화 발전과 보급에 땀동이를 쏟아온 데서 2019년 국무원으로부터‘전국민족단결진보모법집단’의 영예칭호를 수여받았다.

90fba600ac761f8a4cb50c.JPG

2019년 전국소수민족전통체육경기대회 민족대련환 무대에 올랐던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의 무용〈회갑연〉의 한 장면.

이날 공연에는 길림성민족사무위원회 김명철 부주임을 비롯한 장춘시 해당부문 지도자들과 우리 성 14개 조선족 기업 사업단위 및 사회단체 대표들이 근 400명 관중들과 자리를 함께 했다.

90fba600ac761f8a4e3516.JPG

공연후 부분 배우들과 지도자들 기념사진.

본 공연 활동은 장춘시문화방송텔레비죤관광국과 장춘시민족사무위원회에서 지도하고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에서 주최했다. 연길시무형문화유산보호쎈터에서 지지하고 연변조선족전통음악연구회와 연변대중음악협회에서 진행을 맡았으며 길림성조선족경제과학기술진흥총회와 장춘시조선족녀성협회에서 협조했다.

90fba600ac761f8a5aab23.JPG

공연은 또 타민족 매체와 관중들을 흡인해 우리 민족 예술문화를 널리 알리는 보급의 자리로도 되였다.

Total 723건 1 페이지
关联新闻 목록
번호 제목 조회 날짜
723
조회 58회 작성일 2020-06-23
58 2020-06-23
722
조회 49회 작성일 2020-06-19
49 2020-06-19
721
조회 51회 작성일 2020-06-17
51 2020-06-17
720
조회 56회 작성일 2020-06-10
56 2020-06-10
719
조회 129회 작성일 2020-05-26
129 2020-05-26
718
조회 117회 작성일 2020-05-22
117 2020-05-22
717
조회 134회 작성일 2020-05-14
134 2020-05-14
716
조회 127회 작성일 2020-05-11
127 2020-05-11
715
조회 144회 작성일 2020-05-06
144 2020-05-06
714
조회 157회 작성일 2020-04-24
157 2020-04-24
713
조회 172회 작성일 2020-04-13
172 2020-04-13
712
조회 178회 작성일 2020-04-07
178 2020-04-07
711
조회 181회 작성일 2020-03-26
181 2020-03-26
710
조회 179회 작성일 2020-03-23
179 2020-03-23
709
조회 189회 작성일 2020-03-16
189 2020-03-16
708
조회 236회 작성일 2020-03-16
236 2020-03-16
707
조회 226회 작성일 2020-03-11
226 2020-03-11
706
조회 190회 작성일 2020-03-09
190 2020-03-09
705
조회 195회 작성일 2020-03-02
195 2020-03-02
704
조회 221회 작성일 2020-02-17
221 2020-02-17
게시물 검색

카테고리

카테고리
 时事新闻
 敎育新闻
 数据新闻
 人物新闻
关联新闻
 发展探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