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족기업,《중국특색》 전략공간 찾아라

페이지 정보

조회 1,379회 작성일 2012-07-02 15:43

본문

조선족기업,《중국특색》 전략공간 찾아라편집/기자: [ 홍옥 장춘영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2-07-02 ]



2012 청도시조선족기업가경제포럼 전문가특강에서
30일, 제 6회 중국조선족기업가회장단 2012 청도시조선족경제포럼에서 사학자, 경제학자들인 황유복, 김희재, 한국 교수 이장섭의 특강이 청도힐튼호텔에서 있었다.
중앙민족대학 박사생지도교수이고 중국조선민족사학회 회장인 황유복이 《조선족기업인과 글로벌네트위킹》을 제목으로 특강을 했다.
황유복교수는 중국조선족사회의 현황을 분석하고 중한 수교 20년래의 중국조선족들의 역할, 특히 조선족기업인들의 공로를 긍정했다. 그는 조선족사회가 살아남는 길은 세계화에 걸맞게 글로벌 코리언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지속적인 경제성장을 이루어가는 동시에 새로운 민족문화를 창출해가는 길밖에 없다고 했다.
황교수는 《글로벌경쟁시대에 있어서 자신들만의 우세와 다른 민족 집단이 대체할수 없는 특수한 력사적 역할이 무엇인지를 자각해야 한다. 조선족기업들은 한국계기업들과 협력관계를 확대해가는 동시에 차별화된 <중국특색>의 기업발전공간을 개척하여 화교계기업 및 한국계기업들과 생존을 함께하는 전략적 제휴관계를 유지하고 발전시키면서 자체적 발전공간과 미래의 진로를 개척해 나가야 한다》고 밝혔다.
동북사범대학 상학원 교수위원회주임이며 중국로동경제학회 리사인 김희재가 한《시장경제와 기업가의 사회책임》에서 김교수는 경합경제, 정보경제, 창신경제, 인간을 근본으로 하는 경제 등 여러 분야를 나누어 경제학자의 안광으로 조선족기업의 발전방향을 분석제시했다.
그는 《기업은 사회와 공중의 희망과 응해야 하고 자기의 발전과 전체 사회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의무와 책임》을 져야 한다며 사회의 한개 조직으로서 사회의 기타 군체를 떠나서는 생존과 발전할수 없다고 지적했다.
김교수는 교역대상과 소비자들을 사기하지 않고 성실하고 신용을 지키는것으로서 리윤과 사회의 인정을 받아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외 세미나에서 한국 전남대학교 세계한상문화연구단 이장섭교수는 중국조선족기업에 대해 10년간 진행한 조사연구를 발표하고 조선족기업발전에 대해 자기의 견해를 밝혔다.
이장섭교수는 조선족기업들은 거개가 한국투자기업이나 한국에 있는 기업 혹은 중국내 기타기업과 강한 련대네트워크가 구축되여있기때문에 해내외 기업과 매개 역할을 하는 중요한 위치에 있다고 하면서 조선족기업이 한국에 투자 할 주역이기도 하기에 한국정부는 조선족기업을 우대할수 있는 제도적마련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
전문가들의 특강은 기업가들에게 새로운 사유를 주입해 주어 큰 환영을 받았다.
 

Total 513건 8 페이지
发展探究 목록
번호 제목 조회 날짜
373
조회 1451회 작성일 2012-07-30
1451 2012-07-30
372
조회 1373회 작성일 2012-07-30
1373 2012-07-30
371
조회 1470회 작성일 2012-07-30
1470 2012-07-30
370
조회 1355회 작성일 2012-07-30
1355 2012-07-30
369
조회 1416회 작성일 2012-07-30
1416 2012-07-30
368
조회 1343회 작성일 2012-07-30
1343 2012-07-30
367
조회 1721회 작성일 2012-07-26
1721 2012-07-26
366
조회 1373회 작성일 2012-07-26
1373 2012-07-26
365
조회 1389회 작성일 2012-07-19
1389 2012-07-19
364
조회 1441회 작성일 2012-07-17
1441 2012-07-17
363
조회 1420회 작성일 2012-07-17
1420 2012-07-17
362
조회 1354회 작성일 2012-07-09
1354 2012-07-09
열람중
조회 1380회 작성일 2012-07-02
1380 2012-07-02
360
조회 1524회 작성일 2012-07-02
1524 2012-07-02
359
조회 2237회 작성일 2012-07-02
2237 2012-07-02
358
조회 1594회 작성일 2012-06-27
1594 2012-06-27
357
조회 1410회 작성일 2012-06-20
1410 2012-06-20
356
조회 1499회 작성일 2012-06-11
1499 2012-06-11
355
조회 1420회 작성일 2012-06-05
1420 2012-06-05
354
조회 1913회 작성일 2012-04-27
1913 2012-04-27
게시물 검색

카테고리

카테고리
 时事新闻
 敎育新闻
 数据新闻
 人物新闻
 关联新闻
发展探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