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도입국한 중국동포 청소년 위한 대책 마련 시급"

페이지 정보

조회 758회 작성일 2016-01-26 19:15

본문

"중도입국한 중국동포 청소년 위한 대책 마련 시급"

연합뉴스 | 2016/01/25

 

재외동포포럼서 장기체류 보장, 취업 교육, 정체성 함양 등 주문 



(서울=연합뉴스) 강성철 기자 = 부모를 따라 중도입국한 중국 동포 청소년이 급증하는 가운데 이들의 체류 불안정과 교육 소외 현상을 해소하기 위한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사단법인 재외동포포럼(이사장 조남철)이 25일 오후 국회의원회관 제3간담회실에서 개최한 제67회 재외동포포럼에서 곽재석 한국이주·동포개발연구원장(한중사랑학교 교장)'은 '동포 청소년 체류 안정화 및 육성을 위한 대안 모색'이라는 주제로 발표에 나섰다.


그는 "정부의 동포 비자 확대 정책에 따라 '방문 취업'으로 한국에 머물고 있는 중국 동포들의 자녀도 최근 부쩍 많이 입국하고 있다"면서 "이들은 체류 신분의 불안과 취업 비자 획득의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교육에서도 사각지대에 놓여 있다"고 지적했다.


최근 취업 가능한 H-2 비자 발급 요건이 완화되고 중국 동포를 대상으로 3년 복수 단기비자(C-3-8)가 발급되자 함께 건너온 15∼24세의 중국 동포 청소년이 3만 명에 이를 것으로 법무부는 추산하고 있다. 


곽 원장은 "2월 1일부터 만 20∼24세 중국 동포 청소년도 부모가 한국 체류 중이면 계속 머물 수 있게 됐으나 여전히 아르바이트 등 취업 활동이 불가능하며 1년 단위로 체류 비자를 연장해야 하는 등 신분이 불안정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들은 국적법상의 불안정한 신분, 취업 및 진로의 문제, 한국어 소통 부족으로 인한 스트레스, 문화적 충돌, 불안정한 가족관계 등 애로사항이 다른 이주 배경 청소년보다 크다"면서 "아무 걱정 없이 장기 체류하며 한국어를 습득하고 취업 교육을 받아 진로를 개척할 수 있도록 정책적인 배려가 시급하다"고 역설했다.


그는 체류 신분 안정을 위한 정책 대안으로 동포교육지원단 공모 사업인 '동포 청소년 기술인재 발굴 및 양성사업' 시행과 함께 '동포 청소년 사회통합교육지원센터(가칭)' 운영, '모국 정체성 함양 캠프' 실시 등이 필요하다고 제언했다.


이 가운데서도 중국 동포·고려인 저소득층의 차세대에 대해서는 한국어 능력을 평가해 일정 수준에 미치지 못하면 '동포 청소년 사회통합교육지원센터'로 보내 한국 사회적응 교육 이수 후 국가기술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도록 도와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진 토론에서 조남철 이사장은 "장기 체류 중국 동포가 60만 명을 넘어섰고 앞으로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상황"이라며 "이들의 자녀가 속속 한국으로 들어오고 있는데 맞춤형 육성책이 없다 보니 거리로 내몰리고 있다"고 안타까워했다. 


이어 그는 "예전과 달리 조선족 자녀의 한국어 구사 능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곧바로 기술자격을 취득하기도 어려운 형편"이라면서 "불법 취업자로 전락하는 경우도 많은데 이대로 내버려두면 사회문제가 될 것"이라고 대책 마련을 호소했다. 


wakar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01/25 18:30 송고​ 

Total 513건 3 페이지
发展探究 목록
번호 제목 조회 날짜
473
조회 802회 작성일 2016-04-12
802 2016-04-12
472
조회 846회 작성일 2016-04-06
846 2016-04-06
471
조회 937회 작성일 2016-03-11
937 2016-03-11
470
조회 804회 작성일 2016-02-06
804 2016-02-06
열람중
조회 759회 작성일 2016-01-26
759 2016-01-26
468
조회 800회 작성일 2016-01-06
800 2016-01-06
467
조회 875회 작성일 2015-12-28
875 2015-12-28
466
조회 832회 작성일 2015-12-08
832 2015-12-08
465
조회 803회 작성일 2015-12-08
803 2015-12-08
464
조회 799회 작성일 2015-12-04
799 2015-12-04
463
조회 834회 작성일 2015-12-01
834 2015-12-01
462
조회 1833회 작성일 2015-10-21
1833 2015-10-21
461
조회 841회 작성일 2015-09-11
841 2015-09-11
460
조회 958회 작성일 2015-08-19
958 2015-08-19
459
조회 997회 작성일 2015-08-07
997 2015-08-07
458
조회 850회 작성일 2015-08-04
850 2015-08-04
457
조회 879회 작성일 2015-07-20
879 2015-07-20
456
조회 1128회 작성일 2015-06-20
1128 2015-06-20
455
조회 1057회 작성일 2015-06-18
1057 2015-06-18
454
조회 1680회 작성일 2015-06-15
1680 2015-06-15
게시물 검색

카테고리

카테고리
 时事新闻
 敎育新闻
 数据新闻
 人物新闻
 关联新闻
发展探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