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족학생의 "음성양쇠" 뭘 말하나

페이지 정보

조회 786회 작성일 2017-02-23 16:53

본문

조선족학생의 "음성양쇠" 뭘 말하나

인터넷료녕신문 날자: 2017-02-23 

  

지금 시대는 “음성양쇠”(阴盛阳衰)라고 사람들은 진담절반, 롱담절반으로 말하고 있다. 조선족학교들에 녀학생이 남학생보다 많다는 말을 기자는 성내 각지의 조선족교원들로부터 심심찮게 들어왔다.  

성내 조선족학교 10개를 대상으로 하여 남녀학생들의 성별비례를 조사하여 통계를 해봤다. 10개 조선족학교의 총학생수는 3,908명이고 그중 남학생수는 1,821명, 녀학생수는 2,087명이였다. 통계에 의하면 성내 조선족학교 남녀비례(100명 녀학생 대 남학생의 수)는 87.25:100으로 엄중하게 균형을 잃었다. 상기 10개 학교 중 남학생이 녀학생보다 많은 학교는 유일하게 대련시조선족학교(남학생 248명, 녀학생 212명)뿐이였다.

 

10년전 2007년에 진행한 통계- 조선족학생들의 남녀비례는 82.26:100-보다 5%가 호전된 셈이다. 

과학적인 의학통계에 의하면 세계적으로 정상적인 자연남녀성별비례는 녀성 백명당 남자 103~105명이다. 지난해 우리 나라에서 진행한 인구표본조사에 의하면 우리 나라의 남자수는 7억 815만명이고 녀자수는 6억 7,456만명으로 남녀비례(100명 녀성대 남성의 수)는 100:104.98로서 기본적으로 자연남녀성별비례에 부합된다. 

 

하지만 우리 나라 《2006년 국민경제와 사회발전통계》에 의하면 혼인이 수요되는 년령계단인 20세부터 45세까지의 인구들은 남녀비례가 119:100으로 녀성보다 남성이 1,800만명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1800만명의 남성들이 결혼대상을 찾을 수 없음을 말해주는데 시간의 흐름에 따라 그 수다 점차 더욱 커질 것이라고 전문가들은 전망하고 있다. 하지만 지금 우리 조선족사회는 “양성음쇠”(阳盛阴衰)의 한족사회와는 달리 “음성양쇄”가 되여 있다. 만약 타민족과의 결혼이나 국제결혼을 고려하지 않는다면  지금의 새일대들은 결혼년령이 되여도 백명당 연 십여명에 달하는 녀학생들이 본민족과 짝을 뭇지 못하게 될 수밖에 없다. 

전문가들은 우리 나라에서 남녀비례가 엄중히 실조된 주요원인은 남자를 중요시하고 녀자를 경시하는 “중남경녀”의 봉건습관에 있다고 분석하고 있다. 사회학자들은 엄중한 남녀성별 비례실조는 사회안정, 가정화목, 혼인에서의 금전작용의 확대, 매춘, 남녀선택권리의 균형실조, 리혼률 증가 등 심각한 사회문제를 야기시키는 기초가 된다고 보고 있다. 

 

타민족과의 통혼이 보편화되고 있는 현시대, 녀성인구의 비례가 남성보다 높은 것이 남성인구의 비례가 높은 것보다 낳은지는 모르겠지만 어쨌든 조선족사회 남녀성별비례의 엄중한 실조는 건강한 민족사회의 표징이 아니다. 적지 않은 조선족유지들은 조선족사회의 건전한 발전과 장원한 미래를 위하여 전민족의 중시와 대책마련이 시급하다고 우려와 안타까움을 표하고 있다.  

 

윤청기자 

Total 512건 1 페이지
发展探究 목록
번호 제목 조회 날짜
512
조회 235회 작성일 2019-12-23
235 2019-12-23
511
조회 235회 작성일 2019-11-18
235 2019-11-18
510
조회 265회 작성일 2019-11-06
265 2019-11-06
509
조회 431회 작성일 2019-07-19
431 2019-07-19
508
조회 457회 작성일 2019-07-19
457 2019-07-19
507
조회 452회 작성일 2019-05-30
452 2019-05-30
506
조회 1087회 작성일 2019-01-29
1087 2019-01-29
505
조회 867회 작성일 2019-01-18
867 2019-01-18
504
조회 1147회 작성일 2018-11-28
1147 2018-11-28
503
조회 923회 작성일 2018-11-12
923 2018-11-12
502
조회 745회 작성일 2018-10-30
745 2018-10-30
501
조회 831회 작성일 2018-09-28
831 2018-09-28
500
조회 746회 작성일 2018-09-21
746 2018-09-21
499
조회 1201회 작성일 2018-07-03
1201 2018-07-03
498
조회 747회 작성일 2018-05-09
747 2018-05-09
497
조회 891회 작성일 2018-02-14
891 2018-02-14
496
조회 1802회 작성일 2018-01-30
1802 2018-01-30
495
조회 970회 작성일 2018-01-27
970 2018-01-27
494
조회 986회 작성일 2017-12-12
986 2017-12-12
493
조회 2725회 작성일 2017-10-20
2725 2017-10-20
게시물 검색

카테고리

카테고리
 时事新闻
 敎育新闻
 数据新闻
 人物新闻
 关联新闻
发展探究